[공동 성명]윤석열 후보의 반(反)페미니즘 선동은 반드시 실패할 것이다 -‘여성가족부 폐지’ 공약에 부쳐

한사성
2022-01-13
조회수 1


국민의힘 경선 당시 여성가족부를 양성평등가족부로 개편하겠다던 윤석열 후보가 지난 1월 7일 자신의 SNS에 “여성가족부 폐지”라는 게시물을 올렸다. “남녀 갈라치기 아니냐”는 기자의 질문에 “국가와 사회를 위해서 하는 일”이라고 생각해달라고 답했다. 윤 후보가 생각하는 국가와 사회를 위해서 하는 일이 성평등과 인권에 대한 몰이해를 드러내는 ‘여성가족부 폐지’라는 것이 개탄스럽다. 심지어 ‘여성가족부 폐지’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조차 갖추고 있지 못하다는 점에서 더욱 그러하다. 



윤 후보의 ‘여성가족부 폐지’는 반(反)페미니즘을 도구로 지지율을 올려보기 위한 것 이상의 의미를 찾아보기 어렵다. 이는 ‘성범죄 무고죄 처벌 강화’를 정책으로 내놓으며 일부 남성들의 주장을 되풀이한 것과 다르지 않은 행태이다. 언제까지 차별과 혐오를 동력 삼아 지지를 호소할 것인가? 차별·혐오 주장을 어디까지 받아 안을 것인가? 



선거는 더 나은 사회로 나아가기 위한 기회이고, 시민들은 투표로 그 열망을 표현한다. 차별과 혐오는 그 열망을 대표할 수 없으며, 이를 동력 삼는 선거 전략은 반드시 실패할 것이다. 대통령 후보는 평등과 연대를 원하는 시민들의 요구를 향해야 한다.



2022년 1월 11일
경남여성단체연합, 경산여성회, 경주여성노동자회, (사)공동육아와공동체교육, 광주전남여성단체연합, 녹색교통, 녹색미래, 녹색연합,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 대구여성광장, 대구여성노동자회, 대구여성의전화, 대구여성인권센터, 대구여성장애인연대, 대구여성회, 대구풀뿌리여성연대, 대전여성단체연합, 부산여성단체연합, 불교환경연대, 서울환경운동연합, 성매매문제해결을위한전국연대, 수원여성회, 여성환경연대, 울산여성회, 전북여성단체연합, 제주여민회, 젠더교육플랫폼효재, 젠더정치연구소 여.세.연, 참여연대, 평화를만드는여성회, 포항여성회, 한국내셔널트러스트, (사)한국민예총, 한국사이버성폭력대응센터, 한국성인지예산네트워크,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여성의전화, 한국이주여성인권센터, 한국한부모연합, 함께하는주부모임, (사)환경교육센터, 환경운동연합



0 0

한국사이버성폭력대응센터가 앞으로도 더 많은 변화를 만들 수 있도록 함께 해주세요.

그리고 한사성이 만드는 변화들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