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하드 문제는 실소유주를 찾아 처벌해야 끝날 수 있습니다.

한사성
2022-01-12
조회수 122


이 기사에 주목해 주십시오. 웹하드 문제는 실소유주를 찾아 처벌해야 끝날 수 있습니다. 많은 분들의 노력 덕분에 웹하드 문제 해결에 조금씩 가까워지고 있음을 느낍니다. 



"업력이 오랜 (웹하드 운영)업체로 제타미디어가 있다. 이 회사는 과거 피디박스를 운영하던 나우콤이 물적분할돼 설립됐다. 나우콤 문용식 전 대표는 1980년대 학생운동 핵심인물로 웹하드로 성장해 아프리카tv를 성공시킨 벤처계 거장이다. 문 전 대표는 2008년 디지털콘텐츠 무단배포를 통한 부당이익 취득 혐의로 구속된 바 있다. 당시 문 대표는 자신에 대한 제재가 ‘정치적 탄압’이라고 반발했으나 대법원은 벌금 1000만 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이후 문 전 대표는 정치계로 보폭을 넓혔다. 2015년 더불어민주당 디지털소통위원장, 노무현재단 운영위원을 역임했다. 문 전 대표는 올해 4월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으로 선임됐다."






0 0

한국사이버성폭력대응센터가 앞으로도 더 많은 변화를 만들 수 있도록 함께 해주세요.

그리고 한사성이 만드는 변화들을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