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사성 카드뉴스]남초 모니터링 카드뉴스 2탄 "우리는 여성을 혐오하지 않습니다?"

한사성
2022-01-13
조회수 359


그들은 말합니다. 우리는 여성을 혐오하는게 아니라고. 여성혐오 같은건 없다고 말합니다. 여성들을 '개보지',' 피싸개'라 부르고, 정치인, 연예인, 시민 할 것 없이 여성이라는 이유만으로 성적 대상화되고, 사회의 불평등을 이야기하는 여성에게는 ‘페미’를 낙인인 양 찍어 조롱하며, 여성이 겪는 폭력에는 눈을 감은 채, 여성폭력을 웃음거리로 소비하며, 임금격차와 고용불평등 앞에서는 ‘공정’만을 강조하면서, '여성혐오'는 없다고 말하는 그들에게 묻고 싶습니다. 당신들은 정말로 ‘여성혐오’를 하고 있지 않습니까?



총 7개의 남초 커뮤니티 내 다양한 여성혐오와 여성폭력 이슈에 대한 카드뉴스가 업로드될 예정입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0 0

한사자레터 구독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성 정보 수신

제휴 콘텐츠, 프로모션, 이벤트 정보 등의 광고성 정보를 수신합니다.